인천시, 방방곡곡 찾아가는‘ 마음으로 안심버스’달린다.’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22:06]

인천시, 방방곡곡 찾아가는‘ 마음으로 안심버스’달린다.’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1/04/12 [22:06]

▲ 인천시청 제공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찾아가는 정신건강 서비스로 코로나 우울을 예방하고 생활 밀착형 정신건강을 지원하기 위한 보건복지부‘2021년 안심버스 운영사업’공모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전국 17개 지자체 중 8개 시도를 선정해 차량 구입비 3억5천만 원(국비 100%)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인천시는 1차 공모부터 참여해 선정됐다.

 

시는 버스에“휠체어 리프트 설치’등 타 시도와 차별화해 5천만 원이 추가된 4억 원을 지원받아 준비를 거쳐 7월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안심버스 명칭을 인천시 정신건강 브랜드‘’를 반영해 시민과 소통하고 함께한다는 의미로 그 무엇보다 따듯한 ‘마음으로 안심버스’라 명칭 하고, 코로나로 인한 심리적 어려움을 겪는 시민과 정신건강 서비스를 이용하기 어려운 거동이 불편한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게 방방곡곡 찾아가는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특히 인천은 8개 특․광역시 중 면적이 가장 넓고 도서지역이 많은 지리적 특징을 갖고 있으며,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록 정신장애인 모두 증가 추세에 있어 그간 정신건강 상담이나 프로그램 이용이 어려워 서비스를 받지 못한 분들에게‘마음으로 안심버스’가 마음건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안심버스 내부는 정신건강검사 공간과 개인 및 집단 상담실, 심리 안정화 프로그램실, 미디어(VR)실로 구성되어 정신건강 상담 및 회복프로그램을 동시에 받을 수 있으며, 구급함, 리프트 등을 설치해 시민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특수 제작된다.

 

백완근 시 건강체육국장은“‘마음으로 안심버스’를 통해 마음건강 돌봄에 소외되는 시민이 없도록 세심하게 챙겨 ‘마음이 건강한 행복한 인천’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미라클 스포츠, 계양구 장학사업 동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