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한 20대 배우 입건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19/07/12 [10:06]

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한 20대 배우 입건

이미숙 기자 | 입력 : 2019/07/12 [10:06]

인천 서부경찰서는 술을 마신 상태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해도 말리지 않은 배우 A씨(28)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은 또 음주운전한 A씨의 여자 친구 B씨(22)를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달 26일 오전 1시경 인천 서구 청라 지역의 한 도로에서 B씨의 음주 운전을 방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적발 당시 B씨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면허취소에 해당하는 0.101%상태였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B씨의 운전을 돕기 위해 주행 방향을 지사한 것으로 확인 됐다.

 

A씨는 아역배우로 데뷔해 최근에도 영화와 드라마 등에서 활동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계양구, 2019년 사회복무요원 계양산 둘레길 걷기 체육행사 개최
1/4
연예/스포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