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교통안전리더양성, 교통안전문화 도시 구현에 한걸음 더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19/06/23 [09:24]

인천시, 교통안전리더양성, 교통안전문화 도시 구현에 한걸음 더

이미숙 기자 | 입력 : 2019/06/23 [09:24]

▲ 인천시 제공     © 운영자

 

인천시는 인천경찰청과 한국교통안전공단(인천본부)과 협력해 교통안전 봉사단체인 「인천광역시 녹색어머니연합회」회원을 대상으로 어린이 교통안전 교육을 담당하는 시민교육인력 양성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교통안전리더’ 20명을 배출했다고 23일 밝혔다.

 

인천시와 공단은 올해 초부터 주민참여예산과 연계한 단체 역량강화 활동지원의 일환으로 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 市 등은 양질의 교육인력 양성을 위해서 체계적인 심화교육‧훈련 프로그램을 구성‧준비하였다.

 

특히, 이번에 실시한 실습 위주의 집중 교육‧훈련 과정을 거쳐 현장에 곧바로 투입 가능한 교육인력을 양성‧배출함으로써, 이들 ‘교통안전리더’를 통한 교통안전문화 확산 및 안전도시 구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인천광역시 교통안전리더’들은 이후 관내 어린이교통공원에서 인턴쉽 형태의 현장훈련을 진행하고, 이후 하반기부터는 본격적으로 「인천광역시 교통안전리더 자원봉사센터」를 통해서 자원봉사 활동을 시작한다. 교통안전 자원봉사센터(교통정책과 운영)는 각 교육 수요처와 교통안전리더들을 연계해주고, 교통안전리더들의 자원봉사 활동을 지원하는 매개 역할을 담당한다.

 

이승학 교통정책과장은 “이번 교육‧훈련 과정을 통해서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해서 자원봉사하는 단체의 역량강화는 물론, 교통안전리더들이 일선 현장과 생활에서 교통안전문화 확산을 위해서 지역사회에 ‘교통안전의 마중물’이 되어 선한 영향력을 끼침으로써, 교통안전문화 확산과 교통안전도시 실현이 앞당겨지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해군 제2함대사령부 대원들 봉지씌우기 작업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