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복 “인천 대승으로 전국 승리 이끌겠다”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2/05/19 [15:47]

유정복 “인천 대승으로 전국 승리 이끌겠다”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2/05/19 [15:47]

▲ 유정복 후보 사무소 제공     ©

 

유정복 국민의힘 인천시장 선거 후보는 6‧1 지방선거에서 인천이 대승해 대한민국의 승리를 이끌도록 하겠다고 19일 강조했다.

 

유정복 후보는 이날 부평 문화의거리에서 열린 국민의힘 지방선거 출정 식에서 “1950년 9월 15일 인천상륙작전이 개시돼 13일만에 서울 수복과 자유 대한민국을 구해냈듯 5월 19일은 뒤부터 읽으면 9월 15일 되는 바로 그날로 13일 뒤 6월 1일은 대한민국이 승리하는 날이 될 것”이라고 역설했다.

 

그는 “선거 승리로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뒷받침하고 인천의 희망과 미래, 시민이 위대한 새로운 시대를 반드시 열 것”이라며 “유제홍 부평 구청장 후보와 원팀이 돼 혼신의 힘을 다해 반드시 압승하겠다”고 다짐 했다.

 

이준석 당 대표이자 상임선대위원장은 “우리 국민의힘은 선거에서 가장 강력한 카드를 냈다”며 “여러분이 알고 계시는 인천시장을 지내며 인천 발전을 이끈 유정복 후보”라고 강조했다.

 

그는 “약속 지키는 정당, 은혜를 갚는 정당으로 더 많은 예산, 더 많은 아이디어로 인천 시민의 은혜에 보답하는 국민의힘이 되겠다”며 “앞으로 유정복 후보와 함께 끝없이 전진해서 인천을 발전시키겠다”고 약속했다.

 

출정식에는 유 후보, 이 당대표, 김기현 공동선대위원장, 윤희숙 전 의원, 한영실 인천 총괄선거대책위원장, 유제홍 부평구청장 후보 등과 시민‧유권자 2천여명이 몰려 성황을 이뤘다. 유 후보와 이 대표, 유제홍 부평구청장 후보 등은 부평 지하상가를 돌며 시민과 상인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한 스낵바에서 점심식사를 했다.

 

앞서 유 후보와 이 대표 등은 유 후보의 ‘정복캠프’에서 지방선거 중앙선거대책위를 열었다. 대책위에서는 유 후보와 중앙당 사이 공약이행 협약식도 진행됐다.

 

주요 공약은 경인전철‧경인고속도로 지하화, 인천발 KTX‧GTX-B‧ GTX-D Y자‧GTX-E 등 조기 추진, 인천 내항의 소유권 이전‧경제 자유구역 지정‧활성화 추진 등이다.

 

유 후보는 “당 중앙선거대책위를 인천에서 개최한 것은 인천의 압도적 승리로 전국의 승리를 이끌기 위한 것”이라며 “군수‧구청장, 시‧구의원 후보가 하나가 돼 기필코 압승하겠다”고 다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공항철도, 5월 30일 직통열차 운행 재개
1/5
정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