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립무용단 창단 40주년 특별공연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3/22 [11:27]

인천시립무용단 창단 40주년 특별공연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1/03/22 [11:27]

▲ 인천시청 제공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4월 1일, 창단 40주년 기념일을 맞은 인천시립무용단(예술감독 윤성주)이 인천시민들이 보내준 따뜻한 성원과 감사를 함께 나누는 뜻깊은 무대 <새봄새춤>을 마련한다고밝혔다.

 

봄을 연상시키는 다양한 우리 춤 레퍼토리로 구성된 이번 공연은 생동하는 봄의 기운과 함께 추위와 코로나19로 움츠러든 마음을 위로하고 위기 극복에 대한 새로운 희망을 기원하는 의미를 담았다.

 

▣ 무대 위에 가득한 봄, 봄, 봄!

 

화려하고 웅장한 태평무로 무사와 흥복을 바라는 ‘태평성대’로 문을 열고, 봄 빛 가득한 여인의 화사한 아름다움을 ‘춘흥’, ‘시나위 즉흥’을 통해 만나본다. 봄에 피어나는 사랑을 그린 ‘사랑가’와 남성 춤의 기품과 활력이 돋보이는 ‘결’, ‘사다라니’로 다채로운 우리 춤의 다양한 매력을 선사하며, 신명과 흥이넘치는 ‘풍류가인’으로 전통춤 한 마당을 닫는다.

 

▣ 인천시립무용단의 ‘덕분에 챌린지’

 

더욱이 이번 공연에는 코로나 방역의 최전선에서 활약 중인 의료인,방역종사자 및 자원봉사자 등을 특별 초청하여 지역과 국가를 위한노고와 지치지 않는 의지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 방역 수칙 준수, 안전한 공연장으로 초대

 

인천시립무용단의 <새봄새춤>은 거리두기 2단계에 따른 좌석 띄어앉기방침에 맞추어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객석의 30%인 400석만 오픈하여 관객을 맞는다. 초대 신청은 인천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또한 입장 시 출입 확인 및 발열체크, 공연장 내 상시 마스크 착용 등방역을 위한 세심한 노력으로 관객들의 마음과 몸 모두를 생각하는‘안전한 공연장’을 구축하고자 한다.

 

인천시립무용단은 “오랜 시간동안 춤으로 하나 되어 무한한 꿈을 펼쳐온 인천시립무용단의 특별한 감사와 위로를 담은 무대를 만끽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미라클 스포츠, 계양구 장학사업 동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