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2021년 13억 원 들여 방역 안전망 구축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07:31]

인천시교육청, 2021년 13억 원 들여 방역 안전망 구축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11/19 [07:31]

▲ 인천시청 제공     ©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코로나19 선제적 대응 경험을 바탕으로 방역과 배움이 공존하는 안심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2021년 13억 원 예산으로 학교 감염병 예방 4개년 종합대책 수립에 나선다.

 

학교 감염병 4개년 종합대책은 2024년까지 인천의 특수성을 반영한 ‘인천형 감염병 대응 방역안전망 구축’ 실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종합대책에는 △ 감염병 예방 안심 체계 구축 △ 감염병 대응 전문성 강화 △ 일상생활 방역 안전망 운영 △ 감염병 대응 지지기반 강화 △ 시민 방역단 운영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내년 상반기 중에는 혹시 모를 재난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종합 비상 상황실’을 구축하여 신종 감염병 실시간 현황 및 관리, 상황 발생 시 보고 및 현장 출동 등 안전망을 구축한다.

 

또한, 인천시교육청-인천시-보건당국의 공조 체계를 강화하고 핫라인을 구성하여 민·관·학이 협력하는 지역사회 방역안전망을 구축할 예정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앞으로 코로나와 같은 재난 상황이 언제라도 닥칠 수 있다”며 “학교가 방역과 학습이 공존할 수 있는 가장 안전한 곳, 생활 환경이 될 수 있도록 촘촘한 방역안전망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