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2차 신청 받아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17:38]

부평구,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2차 신청 받아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10/16 [17:38]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16일부터 코로나19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한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2차 신청을 받는다.

 
이번 신청은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되며, 지원 대상은 추석 전 신속지급에서 제외된 소상공인 중 특별피해업종 10종과 과세정보가 미비하거나 공동대표 업체 등 일반 업종이다.

 
아울러 구는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소상공인들을 위해 오는 26일부터 11월 6일까지 2주간 22개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현장 접수센터를 운영한다. 26일부터 30일까지는 출생년도 끝자리 기준 5부제로 진행할 예정이다.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일반업종은 2019년 연매출 4억 원 이하인 업소 중 올해 상반기 월평균 매출액이 작년평균 대비 감소했을 경우 100만 원, 영업제한 및 집합금지 업종은 매출액 상관없이 각각 150만 원, 200만 원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심사 후 순차적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지난 8월 16일 이후 폐업한 소상공인에게는 취업과 재창업을 위해 50만 원이 지원되며, 신청은 폐업 재도전장려금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새희망자금 콜센터 또는 부평구청 경제지원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