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가 대한민국을 대표할 평화의 노래를 찾습니다.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0/14 [20:23]

인천시가 대한민국을 대표할 평화의 노래를 찾습니다.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10/14 [20:23]

▲ 인천시청 제공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오는 10월 17일 ‘대한민국을 대표할 평화의 노래를 찾습니다’를 주제로 제6회 인천평화창작가요제를 진행한다.

 

6월 8일부터 시작하여 17일까지 접수받은 곡은 총 189곡으로 역대 최다 기록을 세웠으며, 2회에 걸친 치열한 경쟁 끝에 최종 본선에10팀이 올라가게 되었다. 이번 가요제는 인천뿐 아니라 서울ㆍ대전ㆍ광주ㆍ대구ㆍ부산ㆍ제주 등 전국에서 참가했으며, 참가곡의 장르가락ㆍR&Bㆍ팝페라ㆍ힙합ㆍ퓨전국악 등으로 다양했다.

 

인천평화창작가요제는 2014년부터 시작돼 매년 인천시민을 비롯한 전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평화의 노래를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창작 가요제로 자리잡았다. 그동안 인천평화창작가요제에 접수된 곡만 해도 897곡에 달한다.

 

코로나19로 인해 무관중으로 진행되는 이번 가요제는 10월 17일 오후 4시에 유튜브‘인천평화창작가요제’,‘인투티비’채널을 통해 동시 생중계 된다. 본선에 오른 곡들은 음반과 온라인 음원으로 전국에 전파될 예정이다.

 

박찬훈 시 문화관광국장은“올해도 예년과 마찬가지로 시민심사단을 비롯해 많은 시민들의 참가를 기대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무산됐다”며“코로나19로 인해 지쳐있는 인천시민을 비롯한 전 국민들을 위로하고 함께 이겨나가자는 응원 등 다양한 평화의 의미를 담아 이번 인천평화창작가요제를 온라인으로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