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코로나19 극복 소상인 임차료 직접 지원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19:34]

강화군, 코로나19 극복 소상인 임차료 직접 지원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03/24 [19:34]

▲ 강화군 제공     ©운영자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코로나19로 생계가 막막해진 소상인의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소상인 임차료를 전국 최초로 지자체에서 직접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를 위해 군은 지난 20일 폐회된 강화군의회 임시회를 통해 ‘강화군 소상공인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고 제1차 추가경정예산에 사업비 20억 원을 반영했다. 주요 개정 내용은 감염병으로 인한 피해를 입은 상시근로자 5명 미만 사업체 중 임대차계약이 체결되어 있는 소상인에 대해 월 임차료의 50% 이내, 지원한도액 월 50만 원 이하로 예산의 범위에서 한시적(3개월)으로 임차료 지원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지원신청은 조례가 공포되는 다음달 6일부터 받는다.

 

지원 대상은 관내 거주자이면서 관내에서 해당 사업을 경영하고 있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인 중 임차인에 한해 ‘소상공인지원위원회’에서 지원업종 및 지원기간 등을 심의·결정해 지원한다. 사업자등록을 하지 않은 자, 무점포 사업자, 유흥·사치·불법도박·향락 등의 업종과 휴업 및 폐업 중이거나 국세 및 지방세 체납액이 있는 소상인 등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유천호 군수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으로 소상인의 경우 임차료도 못 낼 정도로 피해를 보고 있다”며 “강화군에서는 전국 최초로 임차 소상인에게 임차료를 적접 지원하는 대책을 마련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실효성 있는 시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