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시내버스 일부 노선 조정, 승객 이용편의 증진한다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2/07 [19:53]

인천시 시내버스 일부 노선 조정, 승객 이용편의 증진한다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02/07 [19:53]

▲ 인천시 제공     ©이미숙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903번 노선의 폐선 및 송도 6공구 지역의 시내버스 이용편의를 증진하기 위하여 시내버스 일부 노선을 조정한다고 밝혔다.

 

우선, 한정면허인 903번 노선은 월드아파트(불로동)에서 롯데백화점(인천터미널)까지 약 20분 간격으로 총 11대가 운행하였으나, 업체의 경영적자로인해 이번 달 15일 폐선하기로 함에 따라 월드아파트(불로동)에서 검바위역까지 운행하는 93번의 대체노선을 신설하여 운행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또한 올해 2월중, 송도 6공구에 힐스테이트레이크송도2차 아파트(889세대)가 입주함에 따라 입주민의 대중교통 불편을 해소하고자 2개 노선을 연장한다.

 

송도공영차고지에서 힐스테이트레이크송도아파트까지 운행하는 92번 버스와 강인여객(십정동)에서 송도e편한세상아파트까지 운행하던 103-1번의 노선을 연장하여 힐스테이트레이크송도2차아파트까지 경유하도록 했다. 이번에 개편된 노선은 2월 15일 첫차부터 적용된다.

 

김철수 버스정책과장은 “첫 시행일 전에 신설 및 연장된 노선에 대하여 정류소 표지판 정비, 노선도 제작 등 사전 준비 및 홍보를 철저히 하여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