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암검진이 최고의‘암 예방’입니다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20:34]

국가암검진이 최고의‘암 예방’입니다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1/04/07 [20:34]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암의 조기발견으로 암 치료율을 높이고 암으로인한 사회ㆍ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무료 국가암검진 사업”을 연중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사망원인 1위인 암은 인천에서 매년 약 12,000명의 신규 환자가발생하고 있다. 인천시 남ㆍ여 암 사망 통계 1위는‘폐암’이며 남성 암발생률 1위는 위암, 여성은 유방암으로, 국가에서 제공하는 무료 암 검진을 적시에 수검해 조기에 진단, 치료까지 이어지면 대부분 완치가가능하다.

 

특히 암은, 초기에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고 생활요인, 환경 및 유전 등 여러 요인이 복합적으로 관여해 발생하므로 더욱 더 조기 발견과 치료가중요하다.

올해 국가암검진 대상은‘홀수년도 출생자’이며, 의료급여수급권자, 건강보험가입자 및 피부양자 중 하위 50% (직장가입자 월 보험료 100,000원 이하, 지역가입자 월 보험료 94,000원 이하)는 무료로 암 검진을받을 수 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한 2020년도 국가건강검진 기간 연장조치에 따라 지난 해 짝수년도 대상 미수검자도 올해 6월까지 암 검진이 가능하다.

 

정혜림 인천시 건강증진과장은 “암을 예방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은 적극적으로 국가암검진을 수검하는 것”이라며“하반기에는 수검자가 집중 돼 예약이 어려우므로 지금 바로 국가암검진 지정 의료기관에 예약하기를 권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미라클 스포츠, 계양구 장학사업 동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