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안전한 외식문화 식탁지로 홍보 나선다.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3/18 [20:45]

인천시, 안전한 외식문화 식탁지로 홍보 나선다.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1/03/18 [20:45]

▲ 인천시청 제공     ©

 

인천시가 코로나19 발생이 지속됨에 따라 안전한 외식문화 조성을 위한 생활방역 수칙 준수사항에 대해 적극적인 홍보에 나섰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일반음식점 및 휴게음식점 등 덜어먹기 실천업소를 대상으로“안전한 외식문화 3대 실천과제”, “식중독 예방 3대 수칙”의 문구가 새겨진 홍보 식탁지를 제작하여 배부한다고 밝혔다.

 

식탁지에는 “음식 나오기 전 시민이 알아야 할 자원순환 3분 퀴즈”를통해 환경오염 예방 및 자원재활용 캠페인도 동시에 실시한다.

 

인천시는 앞으로도 음식문화개선에 관한 다양한 홍보문구와 시민이알아야 할 잠깐 상식퀴즈 등을 식탁지에 제작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소규모 영세업소와 배달전문업소에는 노후주방시설 개선을위한 비용을 지원하고, 덜어먹기 실천업소에는 공용집게, 개인별 소형 용기 등 식기구와 식탁 가림막, 수저집, 손소독제 등 위생물품을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최창남 시 위생정책과장은 “코로나19 발생이 지속됨에 따라 식사문화 개선 및 생활방역 수칙 준수사항에 대한 홍보를 강화하여 음식점에서의 감염병 발생을 예방하고 안전한 외식환경 조성을 위해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미라클 스포츠, 계양구 장학사업 동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