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통공사, 서구청역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후속조치 완료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1/04 [15:00]

인천교통공사, 서구청역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후속조치 완료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1/01/04 [15:00]

인천교통공사는 2호선 서구청역 근무자 A씨가 1월 1일 23시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아 서구청역 역사 전체에 대해 전문업체 및 자체 긴급 방역소독을 하였고 추가 접촉자 파악 등 후속조치를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근무자 A씨는 지난달 봉사활동을 하던 중 감염된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에 따라 역사 이용고객과 비대면 업무를 실시하여 지하철 이용객과 직접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공사는 근무자 A씨의 접촉자 9명에 대하여 코로나19검사를 실시하고 자체 자가격리 조치하였고, 이 외 서구청역 상주 직원 및 방문 직원 25명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였으며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한편, 인천교통공사는 이번 서구청역 확진자 발생으로 현재까지 총2명의 확진자가 발생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