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경찰, 기해년(己亥年) 선상 해맞이 안전 최우선

운영자 | 기사입력 2018/12/31 [00:53]

해양경찰, 기해년(己亥年) 선상 해맞이 안전 최우선

운영자 | 입력 : 2018/12/31 [00:53]

해양경찰이 2019년 기해년(己亥年) 첫날 해상 유람선 선상에서 펼쳐지는 새해맞이행사 현장 안전관리 강화에 나선다.

 

30일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전국 주요 해맞이 해상 25개소에서 유람선 61척을 이용해 9천여 명의 관람객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해양경찰청은 행사에 앞서 지역별 참여 선박 사전점검 및 사업자・선원 대상 안전운항예방교육을 실시했다.

 

선상 해맞이 행사 기간 중에는 비상대응태세를 유지하고 이용객이 집중하는 선착장에서 정원초과등 안전저해행위 단속에 나설 계획이다.

 

또 기상악화 시 선박통제 등 운항질서를 확립에 중점을 두고 안전관리에 나선다.

 

행사 해역 인근에는 함정․연안구조정 등을 근접 배치해 행사선박과통신망을 설정하는 등 긴급구조‧구난태세도 갖출 방침이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사고예방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선사 스스로 안전을 지키려는 자율적인 노력과 함께 관람객들의 성숙된 안전의식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인천해경, 영흥도 인근해상 엔진고장 레저보트 구조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