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4/27 [10:24]

강화군,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04/27 [10:24]

▲ 강화군 제공     ©

 

인천 강화군은 최근 코로나 19 감염병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시행의 정부 방침에 따라 강화읍 중앙로에 위치한 강화 여객 버스터미널, 풍물시장 등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전 행사는 강화군 공무원, 자율방재단원 등이 참여해 터미널과 풍물시장에서 군민들과 관광객들에세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한 홍보물을 배부하며 코로나 19 예방을 위한 수칙을 전파했다.

 

또한, 코로나 19의 최전선에 서 있는 대한민국 모든 의료진에게 경의와 응원을 전하는 ‘#덕분에 챌린지’도 함께 전개했다. ‘존경’의 의미를 가진 수어 동작을 활용해 의료진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유천호 군수는 “강화군은 앞으로도 군민의 건강과 생명보호를 위해 생활방역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철저히 대비해 나가겠다”며 “아직은 안심할 때가 아니기에 사회적 거리두기를 당분간은 더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강화군에서는 코로나19 장기화 사태로 생계에 곤란을 겪고 있는 관내 소상공인의 임대료를 직접 지원한 바 있다. 또한, 지역경기 회복 신호가 있을 때까지 군청 구내식당의 운영 중단을 이어갈 계획이며, 각종 사업의 조기 착공 등 상반기 내에 예산을 집중적으로 집행해 경기 회복을 이끈다는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