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코로나19 극복 자원봉사 쇄도!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3/30 [12:52]

강화군, 코로나19 극복 자원봉사 쇄도!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03/30 [12:52]

▲ 강화군 제공     ©이미숙 기자

 

 

인천 강화군 내 코로나19와 관련한 기부행렬이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뜻 있는 사람들의 자원봉사활동도 쇄도하고 있어 지역 내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군은 지난 14일부터 지역 관문인 강화대교와 초지대교에 간이 검역소를 설치하고 진입하는 모든 차량에 대해 탑승자 발열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공무원, 경찰, 군인 등 1일 100여 명이 투입되고 있으나, 일손이 부족한 것이 현실이다.

 

이에 주민들이 고난을 분담하자며 발 벗고 나섰다. 교통 유도, 검역소 청소, 방역물품 배달 등 공직자가 수행하는 발열검사 외 모든 부분에서 자원봉사를 자처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읍‧면별 자원봉사자로 조직된 자율방역단은 방역이 필요한 곳이면 어디든 달려가고 있다. 노인회관, 버스정류장, 공공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하루 2회 이상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강화군자원봉사센터 봉사자들과 관내 제봉기술자들이 자발적으로 만들어 보내온 필터 교체가 가능한 수제마스크는 이미 2천 개를 넘어서고 있어 마스크가 절대적으로 필요한 취약계층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위기에 강한 강화군민의 저력이 다시 한 번 빛을 발하고 있다”면서 “힘을 보태주시는 자원봉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군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
인천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