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도 왔어요!”...당하동 초등생 2명, ‘코로나19 퇴치’ 기부 동참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3/21 [20:22]

“초등학생도 왔어요!”...당하동 초등생 2명, ‘코로나19 퇴치’ 기부 동참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03/21 [20:22]

▲ 서부경찰서 제공     ©

 

인천 서구 당하동에 거주하는 초등학생 2명이 잇따라 정성껏 모은 용돈과 방역물품을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써 달라며 기부해 뭉클한 감동을 안겨주고 있다.

 

당하동에 따르면, 백석초등학교 5학년 3반 최혜린 학생이 지난 19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게 전해 달라며 자필 편지와 함께 현금을 기부했다.

 

최혜린 학생은 “TV에서 코로나19로 많은 분이 고생하는 모습을 보고, 보탬이 되고자 1년 동안 영어 공부를 하고 받은 용돈을 모아 기부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곳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써달라”고 말했다.

 

다음 날인 20일에도 ‘고사리손 기부’가 이어졌다. 마전초등학교 3학년 1반 남소람 학생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희망을 나누고 싶다며 KF94 마스크 9매와 손소독제 1개를 당하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김기선 당하동장은 “초등학생이 용돈을 모아 기부하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닌데,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먼저 생각해 준 최혜린 학생과 남소람 학생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두 학생 기부를 통해 지역사회에 이웃사랑을 나눌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두 학생의 따뜻한 기부금과 기부 물품은 코로나19에 가장 취약한 고령의 독거 어르신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