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 신청.접수

이미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3/17 [15:33]

강화군,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 신청.접수

이미숙 기자 | 입력 : 2020/03/17 [15:33]

▲ 강화군 제공     ©운영자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쌀 공급 과잉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은 논에 벼 대신 다른 소득작물 재배를 유도해 쌀 과잉문제를 해결하고, 타작물 식량자급률을 제고하기 위한 것으로, 222ha에 7억 3천6백만 원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2018~2019년 타 작물 재배로 지원금을 수령한 농지 또는 2017~2019년 중 최소 1회 이상 벼가 재배된 적 있는 최소 1천㎡면적의 농지로 올해 벼 이외에 다른 작물 재배의향이 있는 농업경영체 등록을 한 농업인(법인)이다.

 

대상 작물은 수급불안정과 공급과잉이 우려되는 무, 배추, 고추, 대파, 마늘, 양파, 감자, 고구마를 제외한 모든 작물이다. 단, 2018, 2019년 사업에 마늘, 양파, 감자, 고구마 품목으로 참여했던 농가가 올해 동일 품목으로 신청할 경우는 허용된다.

 

신청면적은 1,000㎡이상이며 상한 면적 한도는 없다. 1ha당 지원금은 조사료 430만 원, 일반·풋거름작물 270만 원, 두류 255만 원, 휴경 210만 원씩 차등 지원한다.

 

신청은 6월 30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면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강화군청 농정과 농업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논에 벼 대신 타작물 재배를 적극적으로 유도해 쌀 수급 및 쌀값 안정을 통한 농가소득을 도모하고 쌀 공급과잉을 구조적으로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미추홀소방서, 경량칸막이 중요성 홍보
1/5
오피니언 많이 본 기사